우아한청년들-경찰청, 착한운전 마일리지 1주년 맞아

기사승인 2023.03.21  15:10:18

공유
default_news_ad1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배달의민족의 물류서비스를 운영하는 우아한청년들(대표이사 김병우)은 지난해부터 경찰청과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는 ‘착한운전 마일리지(무사고·무위반 준수서약)’ 캠페인이 1주년을 맞이했다고 21일 밝혔다.

착한운전 마일리지는 운전면허증을 보유한 라이더가 무사고·무위반 준수서약서에 서명한 다음, 1년간 서약 내용을 지키면 마일리지 10점을 적립받을 수 있는 제도다. 적립된 마일리지로는 추후 발생하는 벌점 10점을 경감받을 수 있어 라이더의 자발적인 참여와 안전운전 의지를 다져 건전한 배달문화를 조성하는 효과가 있다.

우아한청년들은 지난해 3월부터 경찰청이 운영하는 ‘착한운전 마일리지(무사고·무위반 준수서약)’ 캠페인에 참가해 이륜차 라이더를 대상으로 준수서약을 진행하고 있다. 배민라이더스쿨에서 안전 교육을 수료한 배달 라이더를 대상으로 서약서를 받아 경찰청에 전달하는 방식이다.

협약 후 1년이 지난 현재까지 배민라이더스쿨에서 무사고·무위반 서약에 참여한 라이더는 총 2187명에 달하며 참가자수는 계속해서 늘어날 전망이다. 

우아한청년들 남기영 교육지원실장은 “배민라이더스쿨은 이번 서약뿐 아니라 기초, 심화 커리큘럼으로 나뉜 체계적인 이륜차 안전 운행 교육, 긴급상황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심폐소생술 교육 등 건전한 배달문화 조성을 위해 다채로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다양한 기관과 라이더 안전을 위한 방안을 마련하는 등 이륜차 교통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