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아산 삼성디스플레이 방문...디스플레이 사업 전략 점검

기사승인 2023.02.07  18:08:03

공유
default_news_ad1

[여성소비자신문 한고은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7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를 찾아 QD OLED 패널 생산라인을 둘러보고 사업 전략을 점검했다.

이재용 회장은 이날 직접 디스플레이 생산라인을 살펴본 뒤 주요 경영진들과 △IT 기기용 디스플레이 시장 현황 △전장용 디스플레이 사업 현황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개발 로드맵 등을 논의했다.

또 이재용 회장은 핵심 제품을 개발하는 직원들과 간담회를 열고 “끊임없이 혁신하고 선제적으로 투자해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실력을 키우자”고 말하며 ‘미래 핵심 기술’ 확보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재용 회장은 최근 국내외 주요 사업장을 잇따라 찾아 직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하는 기회를 넓혀 나가고 있다.

지난해 △10월 취임 첫 행보로 삼성전자 광주사업장을 찾은 데 이어 △11월에는 삼성전기 부산사업장 △12월에는 아부다비에 있는 삼성물산 바라카 원전 건설 현장과 베트남 스마트폰·디스플레이 생산공장을 방문해 임직원들을 격려한 바 있다.

올해도 2월 초 삼성화재 유성연수원을 찾아 교통사고 보상 업무를 일선에서 담당하는 직원들과 소통 시간을 진행했으며, 삼성청년SW아카데미(SSAFY) 대전캠퍼스를 깜짝 방문해 교육 중인 청년들을 응원하기도 했다.

SSAFY는 2018년 삼성이 발표한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방안’의 하나로 시작된 청년 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현재까지 3486명의 수료생이 취업에 성공해 소프트웨어(SW) 개발자의 꿈을 이뤘다.

한고은 기자 h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