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보험금 지급능력 16년 연속 ‘AAA’ 최고 등급 획득

기사승인 2022.06.28  10:29:46

공유
default_news_ad1

[여성소비자신문 이지은 기자] 교보생명이 국내 3대 신용평가사로부터 최고 신용등급을 또다시 획득했다.

교보생명은 NICE신용평가, 한국기업평가, 한국신용평가의 보험금 지급능력(IFS, Insurer Financial Strength)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AAA를 획득했다고 28일 밝혔다.

특히, NICE신용평가로부터는 2007년 이후 16년째 최고 신용등급을 유지하고 있다. 'AAA' 등급은 장기적인 보험금 지급 능력이 최고 수준이며, 환경 악화에 영향을 받지 않을 정도로 안정적임을 의미한다.

3대 신용평가사는 교보생명이 수익성을 기반으로 안정적인 이익창출력을 나타내고 있으며 우수한 자산건전성과 자본적정성을 유지하고 있는 점을 평가했다. 

교보생명의 운용자산이익률은 수년째 업계 평균을 상회하고 있다. 자본 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채권 재분류 등 적극적인 자산운용 전략을 펼쳐왔고, 이는 수익성과 자본적정성 제고로 이어졌다.

교보생명은 브랜드 인지도를 바탕으로 업계 상위권 시장지위를 유지하고 있다. 보장성보험의 비중이 높아 보험료 수입의 안정성이 높으며, 균형 있는 보험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다. 이익창출력, 자본조달여력, 규제대응능력 등을 기반으로 자본적정성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편, 교보생명은 세계 3대 신용평가사인 무디스로부터 8년 연속 A1 등급, 피치로부터 10년 연속 A+ 등급을 획득했다.

이지은 기자 wavy080@hanmail.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