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홀딩스 7년간 12억 장학사업 올해도 이어간다

기사승인 2021.02.23  09:05:17

공유
default_news_ad1

[여성소비자신문 한지안 기자] 하이트진로홀딩스는 요식업 종사자 자녀 대상 장학사업을 휴·폐업 자영업자 자녀로 확대하고 총 1억5000만원을 지급한다고 22일 밝혔다.

하이트진로홀딩스는 상생경영과 사회환원활동 일환으로 경제적 어려움 속에서도 학업에 매진하는 영세 요식업 종사자 자녀를 대상으로 장학사업을 진행했다. 2015년부터 7년간 장학생 800여 명에게 약 12억원을 후원했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휴·폐업 자영업자에 도움을 주고자 대상을 확대했다.

서울·수도권 소재 대학에 재학 중인 요식업 종사자와 휴·폐업 자영업자 자녀 총 107명을 장학생으로 선발했다. 성적, 가정형편, 장학금 필요성 등 일정 기준에 따라 선발했다. 장학생에게는 연간 국·공립대 100만원, 사립대 150만원을 지급한다.

하이트진로홀딩스 김인규 대표는 "내일의 꿈을 이루기 위해 열심히 공부하는 학생들을 응원하고자 장학사업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며 "작은 도움이 학생들의 미래를 밝혀 우리 사회에 도움이 되는 인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지안 기자 hann9239@wsobi.com

<저작권자 © 여성소비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